불쑥 찾아온 기습 한파에 많이 놀라진 않았나요? 초겨울의 여유도 없이 겨울의 매운맛을 느꼈는데요. 올 겨울은 이렇게 기습 한파가 많이 찾아올 예정이라고 하니, 미리 건강 관리 신경 쓰는 것이 좋아요. 평소에 옷을 따뜻하게 입고 다니고 독감예방 주사를 맞는 등 감기에 걸리지 않도록 미리 예방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이처럼 자동차도 미리미리 점검을 해야 갑자기 자동차에 이상이 생기는 등의 불상사를 막을 수 있어요. 특히나 겨울에는 연말 여행이나 송년회로 자동차를 이용할 일이 많은데요. 겨울철 자동차 관리팁을 숙지하고 미리 점검하여 언제나, 어디서나 쌩쌩 달리는 안전한 자동차를 유지하세요!

 


물과 부동액의 혼합

냉각수 점검하기


 

냉각수는 물과 부동액이 혼합되어 있는 액체를 말하는데요. 겨울철 냉각수 확인은 필수에요. 영하의 날씨에는 냉각수가 얼기 쉽기 때문이에요. 이때 부동액은 냉각수를 얼지 않게 도와주는데요. 물과 혼합비율을 5:5 정도로 맞춰주는 것이 좋아요. 부동액은 내부 부식을 방지하고 거품을 억제하는 성분도 포함되어 있어서 겨울철 차량 점검 시 가장 우선으로 살펴봐야 한답니다. 요즘에는 사계절용 부동액을 사용하지만 계절에 따라 혼합비율이 조금씩 다르기 때문에 꼭 체크해주세요. 한국기술표준원의 기준에 따르면 물과 부동액의 비율이 7:3일 때 -14.5도 이하, 5:5일 때 -34도 이하예요. 냉각수는 간편하게 체크할 수 있는데요. 보조 탱크의 냉각수가 최소와 최대 사이를 유지하고 있는지 체크해주세요.



겨울철 방전 사고

배터리 체크하기


 

겨울철에는 배터리 방전을 쉽게 겪을 수 있어요. 날씨가 영하로 떨어지게 되면 배터리 성능이 급격히 저하되기 때문에 배터리가 방전되기 쉬운데요. 이뿐만 아니라 기온이 내려가게 되면 배터리의 시동전압도 같이 낮아진다고 해요. 그래서 영하 10도 이하의 추운 날씨에는 천을 이용해 배터리를 감싸주는 것이 좋아요. 배터리 표시기로 배터리의 방전 상태를 알 수 있는데요. 투명일 때는 배터리가 방전 된 것이고 초록색일 때는 정상, 검정색이면 충전이 부족하다는 이야기니 날씨가 추워지면 꼭 배터리를 체크해주세요.



온도에 민감한

타이어 공기압 확인하기


타이어의 공기압은 여름과 겨울처럼 온도 변화가 큰 시기에는 꼭 확인해주는 것이 좋아요. 겨울철에는 공기가 수축되어 자연스럽게 공기압이 낮아지게 되는데요. 이는 빙판길이나 눈길을 안정적으로 주행하기 위해서는 적정 공기압 보다 약간 낮게 공기압을 유지하여 타이어의 마찰력을 높여주세요. 그리고 타이어는 겨울용으로 바꿔주는 것이 좋은데요. 일명 ‘스노우타이어’나 스노우체인을 준비하여 겨울철에 큰 사고로 이어지지 않도록 유의해주세요.

 


쾌적한 내부

히터 점검하기


자동차 내부의 기온이 낮아지면 히터를 켜서 내부 온도를 높이곤 하는데요. 이럴 때 마다 악취로 고생했던 적이 한 두 번은 있을 거예요. 히터 안쪽에 곰팡이가 생기거나 이물질이 많이 꼈을 경우 악취가 날 수 있으니 점검해주세요. 히터 필터는 여과지 면의 정전기 힘으로 미세먼지를 붙자는 방식으로 제작된다고 해요. 이 정전력은 일정시간이 지나면 없어지기 때문에 주기적으로 교환해주는 것이 좋아요. 앞서나가는 자동차 신소재로 자동차 경량화 트렌드를 이끌고 있는 한화첨단소재는 언제나 안전한 운전을 지향합니다.


 

* 이 콘텐츠의 모든 저작권은 한화첨단소재 공식 블로그에 있습니다. *


Posted by 한화솔루션/첨단소재

댓글을 달아 주세요